대메뉴로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

한농연 성명서 RSS

공지사항 글보기 테이블
250만 농업인 숙원 ‘고향사랑기부금제’ 조속히 처리하라!
9월 중 ⸢고향사랑 기부금에 관한 법률안⸥ 반드시 통과시키길
관리자 | 09.09 16:41
조회수 2,780 | 덧글수 0
  성명서-210909고향사랑기부금법제화촉구.hwp   고향사랑기부금법제화촉구 사진.jpg
고향사랑기부금법제화촉구 사진.jpg

1.  오는 913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전체회의 개최가 예정된 가운데 한농연을 비롯한 범 농업계가 지속해서 요구해 왔던 고향사랑기부금법의 본회의 상정을 위한 논의가 진행될지 250만 농업인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. 해당 법안은 대표적 민생법안 중 하나로 여야 합의를 통해 행안위를 통과하였으나 약 10개월째 법사위에 계류 중이다. 국회법 제86조 제3항에 따르면 법사위 회부 후 120일이 지난 법안은 소관 상임위의 무기명 표결(5분의 3 이상 찬성)을 통해 본회의 부의를 요구할 수 있다. 제도의 실효성 여부를 떠나 반대를 위한 반대가 계속되고 있는 만큼 이제는 행안위 차원의 과감한 결단이 필요한 시점이다.

 

2.  고향사랑기부금제란 개인이 현 거주지 외의 고향 또는 원하는 지방자치단체에 기부하면, 이를 주민 복리 등에 사용하고 기부자에게는 세제혜택과 기부액의 일정액을 답례품(지역 농특산품 등)으로 제공하는 제도를 말한다. 제도 도입 시 부족한 지방 재정을 보완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국산 농축산물 및 농축산 가공품의 수요 증가로 농가 경영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. 이 때문에 한농연은 지난 2020년 제21대 국회의원 총선거를 앞두고 발표한 17대 요구사항에 이를 포함하고 도입을 촉구해 왔다.

 

3.  현재 농어촌 지역을 기반으로 한 지자체는 고령화와 청년층 유출에 따른 경제활동 인구 감소로 세수가 줄며 심각한 재정 위기에 처했다. 가용 재원 부족은 교육문화복지 등 사회서비스 기능 약화로 이어져 주민들의 삶의 질 저하가 불가피하다. 이는 인구 유출 요인으로 작용하여 지방소멸 위기를 심화시키고 있다. 실제 2019년 말 기준 국내 주민등록상 총인구는 51849,861명으로 집계되었으나, 이중 약 70%가 수도권 및 광역시에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 상황이 이렇다 보니 228개 기초 지자체 중 향후 30 이내 소멸위험이 있는 지역은 201785(37.3%)에서 2020105(46.1%)20 곳이 증가하였다.

 

4.  중소 지자체의 경우 지속성 확보를 위해 재정자립도 개선이 필수 과제라 할 수 있다. 이와 관련해 조심스럽게 지방세수 확충 및 신세원 발굴 등 세재 개편의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. 단 사회적 합의가 필요한 사안인 만큼 실제 적용까지는 꽤 오랜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. 따라서 정책 효과 및 실현 가능성 여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할 때 국민의 자발적 참여를 전제로 한 고향사랑기부금제를 신속히 도입할 필요가 있다. 이는 지방재정 보완과 더불어 도농 간 소통교류 활성화로 지역균형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. 따라서 정치권은 동 제도가 농업·농촌 회생을 위한 발판임을 분명히 인지하고, 이번 정기 국회 회기 중 반드시 통과될 수 있도록 힘써주길 바란다.

 

2021 99

 

사단법인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

IP : 1.220.148..***

목록

덧글(0)
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
3138 [성명서] 명절 기간 농수산품 선물가액 완화 적용기간 결정 환영! 파일 관리자 22.01.10 50
3137 [성명서] 쌀 시장격리 결정에 따른 한농연 입장! 파일 관리자 21.12.28 429
3136 [보도자료] 「쌀 값 사수! 2021년산 쌀 시장격리 촉구 기자회견」 개.. 파일 관리자 21.12.24 146
3135 [보도자료] 쌀 시장격리 촉구 청와대 앞 1인 시위 개최 파일 관리자 21.12.23 263
3134 [성명서] 먹거리 주권 위협, CPTPP 가입 당장 철회하라! 파일 관리자 21.12.15 979
3133 [성명서] 명절 기간 농수산품 선물가액 상향, 청탁금지법 개정 환.. 파일 관리자 21.12.10 1,051
3132 [성명서] 2022년도 농업예산 관련 한농연 입장 파일 관리자 21.12.06 1,025
3131 [성명서] 농업인 없는 농업 정책, 태양광 발전 정책 당장 철회하라.. 파일 관리자 21.12.01 1,064
3130 [보도자료] ⸢한농연 창립 34주년 기념식 및 후원의 날ҝ.. 파일 관리자 21.11.26 524
3129 [보도자료] 「‘청탁금지법 농수산품 선물가액 상향’ 연내 통과 촉.. 파일 관리자 21.11.26 482
3128 [성명서] 농어업경영체 육성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일부 개정안에 .. 파일 관리자 21.11.24 1,219
3126 [보도자료] 「농민 생존권 사수 한농연 총궐기 대회」 개최 파일 관리자 21.11.12 645
3125 [성명서] 원활한 비료 공급을 위해 정부의 적극적인 요소 대책 마.. 파일 관리자 21.11.11 1,741
3124 [보도자료] 명절기간 국산 농·축·수산 선물가액 상향 법제화를 위.. 파일 관리자 21.11.08 746
3122 [성명서] 먹거리 주권 위협하는 CPTPP 가입 당장 철회하라! 파일 관리자 21.10.19 2,104
3121 [성명서] 250만 농업인 숙원 고향사랑기부금법 국회통과 환영 파일 관리자 21.09.28 2,524
3120 [성명서] 변화에 역행하는 군 급식 제도 개편 방향 전면 재검토 하.. 파일 관리자 21.09.15 2,782
3119 [보도자료] 한농연, 2021년 국회 국정감사 요구사항 발표!! 파일 관리자 21.09.13 1,038
3118 [성명서] 250만 농업인 숙원 ‘고향사랑기부금제’ 조속히 처리하.. 파일 관리자 21.09.09 2,780
3117 [성명서] 250만 농업인 고통 외면하는 국민권익위원회 각성하라! 파일 관리자 21.09.06 2,608
맨처음 페이지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맨마지막 페이지
게시물 검색
제목 내용 머릿말 태그